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소방서 들어선다
상태바
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소방서 들어선다
  • 김광충 기자
  • 승인 2021.07.23 2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5년, 동탄2신도시 영천동 664번지에 개청 예정
신도시 개발로 꾸준히 늘고 있는 소방수요에 신속한 대처 가능 할 것

인구 100만 대도시를 앞두고 있는 화성시의 오랜 숙원사업인 소방서 추가 확보가 마침내 결실을 맺게 됐다.

시는 23일, 화성동부소방서(가칭) 신축안이 담긴 공유재산관리계획이 ‘경기도의회 제353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화성동부소방서는 오는 2022년까지 설계용역을 완료하고 2023년 착공, 2025년에 개청될 전망이다. 

예산은 총 408억 원이 투입되며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5천㎡규모이다. 

그간 시는 서울의 1.4배에 달하는 면적이지만 소방서가 단 1곳에 불과해 초고층 상업시설과 공동주택이 밀집한 동부·동탄권역에 화재 발생 시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고 판단, 화성소방서와의 협의를 거쳐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에 지속적인 추가 신설을 요구해왔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현재 신도시 입주가 마무리되면서 동부, 동탄 지역 인구가 55만을 돌파했다”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조해 모든 시민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