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전통시장 매월 2주, 4주 일요일 ‘큰 장날’ 할인 행사
상태바
수원 전통시장 매월 2주, 4주 일요일 ‘큰 장날’ 할인 행사
  • 김광충 기자
  • 승인 2012.06.20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수원시(시장 염태영)는 시내 전통시장들이 대형할인점 의무휴업일인 매월 둘째, 넷째 주 일요일에 ‘전통시장 큰 장날’을 열고 할인판매로 고객 유치에 나섰다고 20일 밝혔다.

먼저 지동시장이 전통시장 큰 장날에 6천원짜리 순대국을 5천원에 팔고 팔달문시장이 가격 할인과 경품을 제공한다.

남문로데오 각 음식점은 음료수, 또는 소주를 1병씩 무료로 증정하고 매산로 테마거리상점가는 2병 주문에 한 병을 무료로 주는 ‘막걸리 2+1’ 행사를 연다.

매산시장과 미나리광시장, 화서시장, 권선시장이 농산물, 축산물, 해산물 등 1차 상품의 덤 행사로 전통시장의 넉넉함을 나누고 구천동공구상가는 공산품 전체를 5% 할인 판매한다.

이밖에 못골종합시장, 시민상가시장, 구매탄시장, 정자시장이 할인행사를 하고 남문패션1번가, 연무시장, 역전지하도상가 등이 경품행사를 한다.

한편, 수원시내 팔달문시장 등 11개 시장 상인회는 지난 4월 환경정비 봉사대를 발족하고 고, 매주 1회 환경정비의 날에 시장 주변 쓰레기 수거, 불법 주정차 행위 계도 등 활동을 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