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사회적경제협의회 6일 ‘출범’
상태바
화성시 사회적경제협의회 6일 ‘출범’
  • 장현주 기자
  • 승인 2012.07.08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화성지역 사회적기업과 마을기업이 참여하는 화성시 사회적경제협의회가 지난 6일 화성시청 대강당에서 창립식을 갖고 공식 출범했다.

화성시 사회적경제협의회는 화성시 관내 사회적기업 및 마을기업 등 다양한 주체들이 활발한 교류와 공론화를 통해 지역의 경제활동을 활성화시키기 위한 목적으로 창립됐으며, 화성시의 대표적 사회적기업인 (주)컴윈의 권운혁 대표와 (주)H&S 두리반의 엄미숙 대표가 공동회장을 맡았다.

화성시 사회적경제협의회에는 화성시 관내 사회적기업 9개소와 마을기업 2개소 등 총 11개소의 기업체가 참여했다.

이날 창립식에는 채인석 화성시장과 하만용 화성시의회 의장을 비롯해 관내 사회적 기업과 마을기업 임직원 등 2백여 명이 참석했다.

채 시장은 “효율만 중시하는 시장경제체제속에서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적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과 마을기업은 우리사회를 적셔주는 단비와 같은 존재”라며 “사회적경제협의회의 창립을 통해 사회적 기업과 마을기업이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