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의 예술 <2>
상태바
삶의 예술 <2>
  • 김광충 기자
  • 승인 2008.02.09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

삶은 나를 통해 神을 사는 것
나무는 바람따라 춤추고
나는 神을 따라 춤추네

나무는 결코 바람을  믿지 않네
다만 바람따라 춤출 뿐이네

나 역시 神을 믿지 않네
단지 신을 따라 춤을 출 뿐

나무가 춤추는 곳에 바람이 있듯
내가 춤추는 곳에 神이 있네

-2-

삶은 나를 통해 神을 사는 것

강은 하염없이 바다로 흐르고

나 또한 그렇게 내면으로 흐르네

흐르고 흐르고 흘러

강은 바다가 되고

나는 神이 되네

# 군소리 : 神은 神적인 것만 낳는 법, 내가 神이 아닐지라도 神은 결코 나임을 믿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